영상/연예일반

'음주 논란→포토라인'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 필요하겠습니까" (김호중 경찰 출석) [MD동영상]

  • 0

'음주운전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21일 오후 서울 강남 경찰서에서 진행된 조사를 마친 뒤 서울 강남 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음주운전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21일 오후 서울 강남 경찰서에서 진행된 조사를 마친 뒤 서울 강남 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김호중 #음주운전 #트바로티 '결국 모습 드러낸' 김호중, 음주 논란 후 첫 입장 표명 "죄인이 무슨 말 필요하겠습니까" (김호중 경찰 출석)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김호중은 21일 오후 2시 4분쯤 서울 강남경찰서 지하주차장을 통해 경찰서로 들어갔다. 8시간 지난 오후 10시 40분께 정문을 통해 모습을 드러냈다. ▶︎홈페이지 - www.mydaily.co.kr ▶︎유튜브 - www.youtube.com/MYDAILY ▶︎네이버 TV - tv.naver.com/mydaily ▶︎다음 - v.daum.net/channel/57/home ▶︎틱톡 - tiktok.com/@mydailytok ▶︎문의 - cs1@mydaily.co.kr --------------------------------------------------------------

[마이데일리 = 김도형 기자]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김호중은 21일 오후 2시 4분쯤 서울 강남경찰서 지하주차장을 통해 경찰서로 들어갔다. 8시간 지난 오후 10시 40분께 정문을 통해 모습을 드러냈다.

모자를 눌러 쓰고 입을 꾹 닫은 채 정문을 나선 김호중은 취재진의 질문에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습니까. 조사 잘 받았고 남은 조사도 성실히 받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김씨 측 변호인은 조사 이후 취재진을 만나 "마신 술의 종류, 양까지 구체적으로 다 말씀드렸다. 한 순간의 거짓으로 국민들을 화나게 했고 뒤늦게 시인해 국민들에게 용서를 구하고 있다"며 "(국민들께서는) 노여움을 풀어주시고, 변호인으로 성실하게 수사에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김호중 측은 경찰에 자진 출석해 입장을 밝히겠다고 언급한 바 있다. 그러나 이후 비공개 출석을 경찰에 요청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지하주차장을 통해 출석하면서 출석 과정에서 김호중에 대한 특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의견이 나왔다.

김호중 출석 직후 한 경찰 관계자가 정문으로 나와 이와 관련해 설명했다. 그는 "신축 경찰서는 설계부터 피의자를 지하에서 올라갈 수 있도록 동선이 짜여 있다. 피의자에게 특혜를 주거나 특별히 요청해서 진행된 부분이 아니다"고 했다.

한편,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께 차량 운전 중 마주 오던 택시와 충돌하고도 조치를 취하지 않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김호중 매니저는 사고 직후 경찰에 출석해 본인이 운전해 사고를 냈다고 허위 자수했다. 김호중은 귀가하지 않고 경기 구리시의 한 모텔로 갔다가 약 17시간 뒤인 다음 날 오후 4시30분께 경찰에 출석해 자신이 직접 운전했다고 인정했다.

이후 소속사 대표 이모씨는 입장문을 내고 김호중이 유흥주점을 방문했으나 음주는 하지 않았고 매니저에게 자수를 지시한 것도 자신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음주 정황이 속속 포착되자 지난 19일 음주운전 및 사고 은폐 의혹을 시인했다.

김도형 기자 circl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