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조병규 우리은행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참여

  • 0

조병규 우리은행 은행장. /우리은행
조병규 우리은행 은행장. /우리은행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우리은행은 조병규 은행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2일 밝혔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환경부가 주관하는 범국민 플라스틱 사용량 줄이기 캠페인이다. 일상에서 △배달 주문 시 일회용품 받지 않기 △불필요한 비닐 쓰지 않기 △내가 쓴 제품은 분리배출까지 책임지기 △신선식품 주문 시 다회용 보랭백 사용하기 △물티슈, 플라스틱 빨대 사용 줄이기 등 플라스틱 사용과 거리를 두는 10가지 습관을 자율적으로 실천하면 된다.

챌린지 참가자는 ‘플라스틱 안녕’이라는 의미로 양손을 흔드는 동작을 사진 촬영하거나 플라스틱을 덜 쓰겠다는 다짐 문구를 적어서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게시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한다.

조병규 우리은행 은행장은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 지명으로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다. 다음 참여자로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과 홍종식 금전기업 회장을 지목했다.

조병규 은행장은 “이번 챌린지 참여로 평소 생활 습관을 되돌아보게 됐다”며 “플라스틱 덜 쓰기라는 작은 실천으로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 수 있다는 인식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