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Tu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함소원, 단톡방 여론조작 의혹에 "법정서 밝힐 것"→인스타 소통은 '-ing' [종합]
21-04-20 07:23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제기된 '단톡방 여론조작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그러면서 팬들과의 소통은 그대로 이어갔다.

19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함소원이 '단톡방' 회원들을 동원해 여론전을 펼치고 있다"고 보도했다.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조작 논란으로 프로그램을 종영시킨 함소원이 여론의 뭇매를 맞자 소수 정예의 팬으로 구성된 단톡방을 이용해 항의하기, 전화하기, 신고하기 등을 요청했다는 것.

디스패치는 함소원이 자신을 비판한 기자를 대상으로 항의메일을 보내달라 부탁하고, 하차한 홈쇼핑 고객센터에도 팬의 항의를 유도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등록된 함소원 옹호 청원의 등록 과정에 대한 의문도 제기했다.

해당 기사가 공개된 후 함소원은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즉각 반박글을 올렸다. 글에서 함소원은 "이분들은 지난 5개월 동안 저를 스토킹했으며 고소중인 중에도 디스패치에 방송국에 가짜 인터뷰에 저를 괴롭히고 어제 마지막 저를 탈탈 털어주겠다고 또 무서운 경고를 보내더니 디스패치가 쓰셨네요"고 적었다. 스토커가 거짓 내용을 언론에 제보하고 있다는 반박으로 풀이된다.

이날 오후에는 자신의 팬클럽 회장이 올린 SNS를 캡처해서 공개하며 "유치한 중학생들 같아서 이런 거 안 올려드리려고 했습니다. 저 이런 거 싫어합니다. 법정에서 밝히고 판결 나오면 다 알려드릴게요. 추측성이나 한쪽의 인터뷰만 받으시고 기사나 방송은 자제해 주세요"면서 "팬클럽 회장님이 올리셨네요. 자기가 한 일을 제가 뒤집어쓴다고 우시는데 뭐 어떻습니까. 살다보면 누명도 쓰고 억울한 일도 겪고 사는거 지요. 이 시기 그냥 겪을게요. 이왕 먹는 욕 더 먹고 밝혀지면
그 때 다시 사랑해주세요. 감사합니다"는 글을 덧붙이기도 했다.

함소원이 공개한 캡처에서 팬클럽 회장은 "팬들이 자발적으로 청원을 올렸고, 청원 동의와 항의 메일을 부탁드렸는데 함소원씨가 저희에게 지시한 것처럼 기사가 나와 마음이 아프다"며 "저의 잘못된 판단으로 함소원씨에게 피해들 드려서 죄송한 마음"이라고 적었다.

같은 날 밤, 함소원은 평소처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켜고 팬들과의 소통을 이어갔다. 거듭되며 크기를 키워가는 논란이 어떤 결말을 맺을 지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치어리더, 예사롭지 않은 '대문자 S라인 몸매'
신종훈 "아내가 나보다 커 주변서 잠자리 걱정"
김민석 "식비 100만 원 넘었는데…" 기적의 논리
'이게 다 얼마?'…안혜경, 20년간 모은 가방 공개
송민호, 새 타투 공개…'살색 찾기가 힘든 뒤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