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다리 길이만 2m 아냐?'…서현, 美친 비율
정조국 "부상 없었다면 김성은과 헤어졌을 것"
안젤리나 "한국서 많이 들은 말은…" 헉
이동준 금빛 찬란 집 공개 "회장님 시계 가격은…"
김병조 "강의 위해 시신경 절단 후 실명"
김청, 결혼 3일 만에 속옷만 입고 도망친 사연
빌리 아일리시, 터질 듯한 몸매 '볼륨 빵빵'
'눈 둘 곳 없네'…DJ 소다, 아슬아슬 비키니 자태
.
김정현 측 "드릴 말씀 없다"…디스패치 "서예지, 스킨십 삭제지시→김정현 실행" 충격 보도
21-04-12 10:5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김정현(31)과 서예지(31)의 관계에 대한 보도가 충격을 주고 있다.

12일 디스패치는 김정현의 3년 전 MBC 드라마 '시간' 논란과 관련 "'서예지가 조종했다'···김정현, 거짓된 '시간'"이란 제하로 김정현이 당시 멜로 드라마를 원하지 않았다며 "대신 현실 멜로에 충실했다. 김정현의 여주는, 바로 서예지다"고 보도해 파문이 일고 있다.

디스패치는 김정현과 서예지가 주고받은 문자메시지라며 일부 내용을 공개했는데, 디스패치는 "서예지는 스킨십 삭제를 지시했고, 김정현은 이를 실행했다"고도 보도했다.


이같은 보도와 관련, 사실 관계 파악을 위해 서예지의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에 연락을 취했지만 닿질 않았다.

김정현의 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분쟁 중인 상황이라 드릴 말씀이 없다"고만 밝혔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안젤리나 "한국서 많이 들은 말은…" 헉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러시아 여신' 안젤리나가 한국에서 제일 많이 들은 말이 욕이라고 털어놨다. 3일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한국 사람보다 더 한국인 같은 '대한외국인' 4인 안젤리나, 마리아, 럭키, 데이브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종합
연예
스포츠
하이라이트 '빗속에서도 잘생김 이상무' [MD동...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앤드류 가필드, “마블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연락 못받았다”[해외이슈]
빌리 아일리시, 파격 코르셋 화보 추가 공개 “살을 노출하면 헤픈 여자인가”[해외이슈](종합)
빌 게이츠 부부 27년 만에 이혼, “146조 재산 절반으로 나눌 듯”[해외이슈]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브래드 피트에게 “고맙다”고 인사한 이유(ft.윤여정)[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