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하이라이트 윤두준 “박지성 때문에 학교 성적 많이 떨어져” 왜? (‘뭉찬2’)
22-09-25 21:4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윤두준이 박지성의 맨유 경기를 보느라 학교 성적이 많이 떨어졌다고 고백했다.

25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2’에는 박지성이 자신의 조기축구팀 ‘팀 박지성’을 꾸려 등장했다.

팀 박지성에서 주장을 맡은 그룹 하이라이트의 윤두준은 “올해 34살 축구 경력 32년을 자랑하고 있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에 ‘어쩌다벤져스’ 팀의 이형택은 “34살인데 32년은 말이 안 되지 않나”라고, 김용만은 “너는 어떻게 해가 갈수록 축구 경력이 늘어나냐”라고 어이없어했다.

그러자 윤두준은 “저번에 왔을 때 30년이라고 했었다. 또 2년 동안 꾸준히 찼다”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성주는 윤두준에게 “박지성 감독님은 고등학교 시절 새벽을 다 바쳤던 존재라고 하던데 사실이냐”라고 물었다.

윤두준은 “그렇다. 아마 우리 팀이 다 그랬을 거다. 감독님 때문에 성적도 많이 떨어졌다. 어쩔 수가 없다. 학교 가면 너무 졸렸다. 보통 새벽 3시 반에 경기를 하니까”라고 말해 공감의 폭소를 자아냈다.

[사진 = JTBC ‘뭉쳐야 찬다2’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강인과 하이파이브도 했는데...관계자 공격+욕설→징계
호세 히메네즈(우루과이)의 출전 정지 징계 가능성이 제기됐다. 우루과이는 지난 3일(한국시간) 가나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우루과이는 전반에만 두 골 차 리드를 잡았다. ...
해외이슈
“생방송 도중 임신한 배 깜짝 공개” 29살 ‘놉’ 여배우, “이제 엄마가 되요”[해외이슈]
“12명 아이 아빠” 복면가왕 진행자, 루푸스→폐렴 입원 “슈퍼맨 아니야”[해외이슈]
“64살 알렉 볼드윈 정관수술 안해” 38살 요가강사, 8번째 아이 낳을 수도[해외이슈]
“마돈나가 나보고 섹시하대” 47살 데이빗 하버, “춤까지 췄다” 회상[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