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예능

'미스터트롯2' 송도현·추혁진·송민준이 결승에 나갔다면? 미방송분 무대 공개된다

  • 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미스터트롯2' TOP10 송도현, 추혁진, 송민준의 미방송분이 깜짝 공개된다.

30일 방송될 TV CHOSUN '미스터트롯2 스페셜 콘서트 전설의 시작'에서는 역대 최강 TOP7(안성훈, 박지현, 진해성, 나상도, 최수호, 진욱, 박성온)과 '미스터트롯2'를 빛낸 화제의 인물들이 총출동해 시청자가 뽑은 베스트 무대, 화제의 무대, 마스터가 극찬한 무대 등 다시 없을 트롯 대축제로 화려한 종영 파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TOP10 송도현, 추혁진, 송민준이 결승전을 위해 준비했지만 TOP7 진출 실패로 공개되지 못했던 인생곡 무대가 이번 스페셜 콘서트를 통해 전격 공개된다.

항상 신나는 댄스곡을 통해 사람들을 즐겁게 하는 천부적인 재능을 보여줬던 '꺾기 요정' 송도현은 서정적인 보이스에 진심을 가득 담은 새로운 모습으로 마지막 무대를 선보인다. 송도현의 인생곡 원곡자인 장윤정은 "나중에 할머니가 되고 은퇴를 하고도 이 노래가 생각날 것 같다"며 감동의 극찬을 쏟았다. 12살 흥부자 송도현이 담담하게 들려주는 감성 가득 서정시는 30일 밤 10시 스페셜 콘서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매 무대마다 탁월한 리듬감으로 끼를 발산했던 '만능 트롯테이너' 추혁진은 정통 트롯으로 '미스터트롯2' 긴 여정의 마침표를 찍는다. 가슴을 후벼파는 애절한 목소리로 장식한 인생곡 무대에 장민호는 "과거에는 트롯에 깊게 들어오고 싶지만 훈련이 안돼서 모방하는 듯한 느낌이 있었다면 오늘은 전혀 찾아볼 수가 없었다"며 추혁진의 눈부신 발전에 박수를 보냈다.

편안하고 따뜻한 목소리로 위로를 전하는 감성 트롯의 1인자 송민준은 명불허전 가슴을 울리는 '수묵화 보이스'로 깊은 여운을 남겼다. 무대가 모두 끝난 후 북받쳐 오른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는 듯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는 송민준의 모습에 마스터 군단을 비롯해 관객 모두가 함께 눈시울을 붉혔다. 김연자는 "저도 무명생활할 때 할머니가 옆에서 지켜주셨었다. 그래서 민준씨 마음을 너무 잘 알 수 있었다"며 공감과 감동의 찬사를 보냈다. 30일 밤 10시 방송.

[사진 = TV조선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