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지, ‘쇼미’ 프로듀서 박재범에 고가 명품 시계 선물 FLEX (‘차쥐뿔’)

  • 0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이영지가 ‘쇼미더머니’에서 자신의 프로듀서를 맡았던 박재범에게 고가의 명품 시계를 선물했다.

2일 유튜브 채널 ‘차린 건 쥐뿔도 없지만’에는 가수 박재범이 게스트로 출연한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이영지는 “내가 1월에 사놓은 선물이 있다”라며 말을 꺼냈다.

이영지는 “내가 ‘쇼미더머니’라는 프로그램을 나갔는데 거기서 우승을 하게 됐다. 프로듀서가 재범 님이랑 슬롬 님이셨다”라며, “뭐를 드려야 될지 고민을 많이 하다가 1월에 사놓고 아직까지 못 드렸다. 근데 오늘 이렇게 기회가 돼서 드리려고 한다”라고 박재범에게 고가의 명품 시계 브랜드의 봉투를 건넸다.

박재범은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며 “아닌 거 같다. 이래놓고 안에 초코바 들어있는 거 아니냐”라고 말했다.

하지만 봉투 안에 실제 상자가 들어있는 것을 보고는 “설마. 안된다. 너무 비쌀 거 같다”라며, “남한테 뭔가 비싼 거 받는 거 부담스러워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영지는 “비싸긴 비싸다”라며 ‘쇼미더머니’ 우승 상금으로 구입한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이영지는 “내가 진짜로 살면서 처음 이 매장에 가서 재범 님이랑 어울릴 만한 제품을 그냥 찾아봤다”라고 털어놨다.

이영지는 “‘쇼미더머니’ 우승자는 목걸이를 준다. 근데 프로듀서들한테는 목걸이를 안 준다. 그래서 목걸이를 대신할 만한 게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며 박재범과 슬롬에게 시계를 선물한 이유를 밝혔다.

[사진 = 유튜브 채널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영상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