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예능

김종국, 미미 운동 재능에 눈독 "이건 영재…'짐종국' 나와야" [출입금지](MD리뷰)

  • 0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가수 김종국이 그룹 오마이걸 미미의 운동 재능을 알아봤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관계자 외 출입금지'에서는 나로우주센터를 찾아가 누리호 발사 과정에 관련된 관계자들을 만나는 시간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국과 미미는 나로우주센터 기숙사로 향했다. 기숙사 1층에서 헬스장을 발견한 김종국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활짝 피었다. 이끌리듯 들어간 그는 "머신 좋은데? 기가 막힌다. 집에 하나 들여야겠다"라며 즉석에서 가슴 운동을 펼쳐 웃음을 안겼다.

김종국은 "미미야 운동 좀 하니?"라며 트레이닝 욕심을 드러냈다. 미미는 운동을 많이 하지만 등 근육이 많지 않다고 털어놨다. 이에 김종국은 본격적으로 PT 수업을 시작했고, 미미는 운동에 진심인 그를 보며 "이게 무슨 프로그램이야?"라며 정체성 혼란을 겪어 폭소를 유발했다.

미미의 완벽한 자세에 김종국은 "너 영재다 미미야. 운동 해야 하는 애야 넌. 너는 내가 영재로 키워야겠다"라며 감탄했다.

이어 "조만간 '짐종국' 한 번 나와라"라며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섭외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관계자 외 출입금지'는 외부인은 볼 수 없는 출입금지구역에 1일 출입증을 받고 입장해 금지구역의 이야기를 봉인 해제하는 프로그램이다.

[사진 = SBS '관계자 외 출입금지' 방송 캡처]

오윤주 기자 sop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