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심이네 각자도생' 하준 "첫 주말극 주연…굉장히 감회 새로워"

[마이데일리 = 김정수 기자] 12일 오후 서울 신도림동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에서 진행된 KBS 2TV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 (극본 조정선, 연출 김형일)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배우 하준이 첫 KBS 주말드라마 주연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이날 하준은 "굉장히 감회가 새롭다"고 운을 뗀 후 "정겨운 현장인 것 같아서 촬영할 때마다 매 순간 되게 정적인 부분들을 많이 느끼는 것 같다. 그래서 항상 퇴근길마다 따뜻함을 많이 느낀다. 그래서 굉장히 좋다"고 말했다.

배우 하준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배우 하준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효심이네 각자도생'은 타고난 착한 성품과 따뜻한 공감능력으로 평생 가족에게 헌신했던 딸 효심(유이 분)신을 힘들게 했던 가족에게서 벗어나 독립적인 삶을 찾아가고, 가족들은 각자의 주체적 삶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가족해방 드라마다. 9월 16일 첫 방송.

김정수 기자 easefu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