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포토] 임세미, '우아한 블랙 여신'

[마이데일리 = 송일섭 기자] 배우 임세미가 26일 오전 서울 역삼동 조선팰리스호텔 강남에서 진행된 OTT 디즈니플러스 '최악의 악'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최악의 악'은 1990년대, 한-중-일 마약 거래의 중심 조직인 '강남연합'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경찰 준모(지창욱 분)가 조직에 잠입 수사하는 과정을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다. 9월 27일 디스니플러스에서 공개된다.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