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NBA

한국 남녀 3x3농구 나란히 몰디브 제물로 2연승, 이두원 10점, 박성진 7점

  • 0

한국 3X3남자농구대표팀/대한민국농구협회 인스타그램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한국 3x3 남녀농구대표팀이 몰디브를 제물 삼아 나란히 2연승했다.

강양현 감독이 이끄는 한국 3x3 남자농구대표팀은 지난 27일(이하 한국시각) 중국 항저우 디깅 지오그래픽 인포메이션파크 농구코트에서 열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 3x3 농구 남자 B조 예선 2차전서 몰디브를 21-8로 완파, 2연승했다.

한국은 이두원이 10점, 김동현이 8점, 이원석이 3점을 각각 기록했다. 몰디브의 공격을 8점으로 막으면서 승부를 손쉽게 갈랐다. 몰디브의 1점슛 성공률은 단 23%였다. 한국은 28일 일본, 29일 투르크메니스탄을 잇따라 상대한다.

전병준 감독이 이끄는 한국 3X3 여자농구대표팀은 같은 장소에서 열린 여자 D조 예선 2차전서 몰디브를 17-5로 눌렀다. 박성진이 7점, 정예림과 이다연이 4점, 임규리가 2점을 각각 기록했다. 몰디브의 1점슛 성공률을 36%로 낮추면서 승리했다. 한국은 29일 말레이시아와 조별리그 최종전을 갖는다.

한국 3X3여자농구대표팀/대한민국농구협회 인스타그램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