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드라마

"일주일 PT 5번" 유이, 찐 헬스트레이너인 줄…군살제로 명품 복근 '깜짝'

  • 0

KBS 2TV ‘효심이네 각자도생’ 유이 / 아크미디어
KBS 2TV ‘효심이네 각자도생’ 유이 / 아크미디어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배우 유이의 '피 땀 눈물'로 만든 명품 몸매가 공개됐다. 

최근 KBS 2TV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극본 조정선 연출 김형일) 측은 장안의 뜨거운 화제가 됐던 유이의 보디프로필 촬영 현장 비하인드컷을 전격 공개했다. 

편안한 트레이닝 바지에 블랙 탱크탑을 입은 유이의 군살 하나 없는 몸매와 탄탄한 복근이 눈길을 끈다. 유이의 트레이드마크인 햇살처럼 밝은 미소는 건강미에 청량감을 더한다.

헬스트레이너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 "일주일에 PT 5번, 다양한 근육 활용법 배웠다"고 밝혔던 유이의 노력으로 빚어낸 완벽한 근육 몸매가 감탄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유이의 운동신경이 남다르다. 운동하는 장면을 촬영하는 데 실제 트레이너가 동작이 정말 정확하다고 전문가 못지 않다고 감탄하더라. 유이의 이런 프로 의식은 헬스트레이터로서 효심의 그것과 맞닿아 있다. 태호(하준)를 향해 '전문 트레이너'라고 쐐기를 박은 효심이 앞으로 어떤 방법으로 자신과의 PT를 거부하는 태호를 설득할지, 태호에게 제대로 된 운동을 한 수 가르쳐주고 트레이너로서의 자부심을 지켜낼 수 있을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효심이네 각자도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8시 5분 방송된다.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