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안은진 또 본다…'연인', 오늘(23일) 마지막회 확장판 편성 [공식]

MBC 금토드라마 ‘연인’ 포스터 / MBC
MBC 금토드라마 ‘연인’ 포스터 / MBC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연인’이 ‘마지막회 확장판’으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마지막회 확장판’은 23일 밤 11시 55분 편성을 확정했다. 배우 남궁민, 안은진이 그려낸 ‘장채 커플’을 한 번 더 TV에서 볼 수 있게 됐다.

MBC 금토드라마 ‘연인’의 ‘마지막회 확장판’을 선보이게 된 제작진은 “시청자들의 넘치는 사랑으로 이번 확장판 편성도 결정할 수 있었다”며 “기존 마지막회에 미처 담지 못한 장면들과 함께 ‘연인’의 다양한 인물들에 대한 이해가 좀 더 깊어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연인’ 마지막회는 전국 기준 시청률 12.9%를 기록하며 기존 파트1, 파트2 포함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동시간대 전 채널 1위, 금토드라마 전 채널 1위에 해당하는 수치로 순간 최고 시청률은 무려 17.8%까지 치솟았다.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프로그램’ 1위에 연속 2회 선정되는 영광도 안았다. 

대본, 연출, 연기 삼박자가 완벽했던 역대급 명품 사극 ‘연인’. 모두가 바란 해피엔딩으로 끝이 났지만, ‘연인’이 남긴 깊고도 애틋한 여운은 계속되고 있다. 그 아쉬움과 여운을 채워줄 ‘연인’의 ‘마지막회 확장판’에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더한다.

MBC 금토드라마 ‘연인’의 ‘마지막회 확장판’은 23일 밤 11시 55분에 방송된다.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