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란' 홍사빈, 남우주연상 "송중기 선배님과 이 영광 나누고파" [제44회 청룡영화상]

배우 홍사빈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홍사빈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배우 홍사빈이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을 품에 안았다.

2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개최됐다.

영화 '화란'으로 신인남우상을 받은 홍사빈은 "공중파 출연이 처음이라 떨린다"며 "사랑하는 어머니, 아버지, 나의 친구들 항상 응원해 줘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연치 않게 모 회식에서 한 선배님께서 하신 이야기를 들었다. '화란'이라는 영화를 찍고 있는데 거기에 나오는 신인 배우 친구가 너무 기특하고 예쁘다고 말씀해 주신 송중기 선배님과 오늘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화란'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김형서(비비)는 함께 기뻐하며 눈물을 쏟았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