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정유미, 여우주연상 "이 자리에 있는 건 김혜수 선배님 덕분…함께 영광 나누겠다" [제44회 청룡영화상]

배우 정유미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유미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배우 정유미가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품에 안았다.

2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개최됐다.

영화 '잠'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정유미는 "너무 떨리고 감사하다"며 말을 잇지 못했다.

배우 김혜수, 유연석, 정유미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혜수, 유연석, 정유미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이어 "이 상을 주신 분들 너무 감사드리고 영화 '잠'을 극장 와서 봐주신 분들, 응원해 주신 분들 너무 감사드린다"면서 "제가 이 상을 받다니! 너무 영광이고 스태프 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전하며 크게 기뻐했다.

또 정유미는 "마지막으로 고백을 하나 하자면 저에게 영원한 미쓰 김 선배님, 김혜수 선배님 10년 전에 선배님을 만나지 않았다면 제가 계속 배우 일을 하고 있었을지 모르겠다"며 "제가 이 자리에 함께 있을 수 있는 건 선배님 덕분인 것 같다"고 전했다.

끝으로 "앞으로도 항상 응원하고 지금까지 너무너무 수고하셨고 언제 어디서든 항상 아름답게 계셔주시길 바란다. 선배님과 이 상을 나누겠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