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웅·존슨·최준용 57점 합작, KCC 한국가스공사전 충격패 털어냈다, 시즌 4승, 현대모비스 프림 분전

허웅/KBL
허웅/KBL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KCC가 한국가스공사전 대패의 충격서 벗어났다.

부산 KCC 이지스는 27일 부산사직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2라운드 홈 경기서 91-84로 이겼다. KCC는 4승7패로 8위, 현대모비스는 7승8패로 6위.

KCC가 25일 한국가스공사전 대패의 악몽을 털어냈다. 허웅이 21점, 알리제 드숀 존슨이 19점, 최준용이 17점, 이호현이 10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 부진하던 이승현의 출전시간이 3분55초로 뚝 떨어졌으나 나머지 주요 멤버들의 활약이 좋았다.

현대모비스는 게이지 프림이 22점, 케베 알루마가 19점, 김지완이 17점을 올렸다. 그러나 3점슛을 28개 던져 6개만 넣었다. 성공률은 단 21%.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