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관희 3점슛 3방, 솔로지옥 출연만큼 짜릿한 15점, 마레이는 변함없는 마레이, LG 5연승으로 전 구단 상대 승리

이관희/KBL
이관희/KBL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LG가 전 구단 상대 승리를 따냈다.

창원 LG 세이커스는 9일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3라운드 홈 경기서 수원 KT 소닉붐에 84-76으로 이겼다. 5연승했다. 전 구단 상대로 이겼다. KT에 1~2라운드 맞대결 모두 졌지만, 이날은 이겼다.

개막 3연패 이후 16경기서 14승2패 초상승세. 2라운드 막판 주춤한 선두 DB를 2경기 차로 추격했다. 아셈 마레이가 21점 18리바운드로 변함없이 좋았다. 이재도는 16점, 솔로지옥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는 이관희는 3점슛 3방으로 15점을 올렸다.

KT는 하윤기가 22분22초간 무득점으로 묶였다. 패리스 배스가 21점, 허훈이 18점으로 분전했으나 어느덧 팀의 코어로 성장한 하윤기의 침묵이 치명적이었다. 결국 마레이에게 막혔다. 다른 선수들의 지원 사격도 부족했다.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