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첫 월드투어 日 3개 도시 공연 성료…7만 8천 관객 동원

그룹 아이브.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아뮤즈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그룹 아이브(IVE : 안유진.가을.레이.장원영.리즈.이서)가 첫 번째 월드 투어 일본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9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이브는 첫 번째 월드 투어 '쇼 왓 아이 해브'(IVE THE 1ST WORLD TOUR 'SHOW WHAT I HAVE')의 일환으로 일본 요코하마, 후쿠오카와 오사카에서 공연을 진행해 현지 팬들과 만났다.

그룹 아이브.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아뮤즈

아이브는 지난해 11월 15일과 16일 요코하마에서 일본 도시 공연의 포문을 열었고, 지난달 31일과 2월 1일 후쿠오카, 2월 7일과 8일 오사카까지 뜨거운 열기를 이어갔다. 각 도시에서의 전 회차 매진을 달성한 아이브는 시야제한석까지 전석 매진을 기록하는 등 현지에서의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한국 가수로는 처음 'K-아레나 요코하마' 공연장에 입성한 아이브는 요코하마 공연에서 4만 명의 팬과 만난 이후 '마린 멧세 후쿠오카'에서 열린 후쿠오카 공연과 '오사카성 홀'에서 개최된 오사카 공연에는 총 약 3만 8천 명의 팬이 아이브를 보기 위해 운집했다.

그룹 아이브.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아뮤즈

데뷔 이후 일본에서 처음 진행했던 첫 팬콘 '더 프롬 퀸즈(The Prom Queens)'를 통해 5만 7천 명의 팬들과 만난 바 있는 아이브는 데뷔 2년 만에 개최한 월드 투어를 통해 일본에서만 총 약 7만 8천 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위엄을 떨치며 글로벌 입지를 또 한 번 확인시켰다.

소속사를 통해 아이브는 "월드 투어를 통해 다이브(공식 팬클럽명)와 함께 호흡하고 무대를 만들어갈 수 있어서 기쁘고, 더 자주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며 "앞으로도 계속될 '쇼 왓 아이 해브' 공연 무사히 마칠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룹 아이브.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아뮤즈

한편, 아이브는 지난해 10월 서울을 시작으로 일본, 아시아, 미주, 유럽, 남미, 호주 등 19개국 27개 도시를 순회하는 월드 투어를 진행 중이다. 오는 17일에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