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을 사람이 없다!' KB스타즈 박지수, 사상 첫 5연속 라운드 MVP 선정 '쾌거'...삼성생명 스미스, 생애 첫 MIP 수상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박지수가 WKBL 최초로 5연속 라운드 MVP에 선정됐다./WKBL 

[마이데일리 = 노찬혁 기자]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박지수가 WKBL 역사상 처음으로 올 시즌 5연속 라운드 MVP를 차지했다.

WKBL은 14일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flex 5라운드 MVP와 MIP(기량발전상)를 공개했다. MVP는 KB스타즈 박지수, MIP는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키아나 스미스가 선정됐다.

KB스타즈 박지수는 5라운드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5경기에 출전해 평균 출전시간 29분 57초 23.4득점(전체 1위), 리바운드 12.8(전체 1위), 어시스트 5.8, 스틸 0.8, 블록 1.4, 2점슛 성공률 63.6%를 기록했다. 

박지수의 활약에 힘입어 KB스타즈는 5경기를 모두 이겼다. 이날 오후 7시 청주체육관에서 열리는 부산 BNK 썸과 경기에서 승리한다면 통산 6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하게 된다. KB스타즈는 올 시즌 3번째 통합 우승을 노리고 있다. 

이날 수상으로 박지수는 개인 통산 18번째 라운드 MVP를 수상하며 역대 WKBL 라운드 MVP 수상 1위에 올랐다. WKBL 최초로 5연속 라운드 MVP 선정의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지난해 12월 15일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와 경기에선 역대 최연소(만 25세), 최소경기(190경기) 개인 통산 400개 블록슛(역대 4번째)을 올렸다. 

지난달 31일 삼성생명전에서는 개인 통산 8번째 트리플더블(24득점, 14리바운드, 10어시스트)를 달성했다. 이는 현역 선수 중 가장 많은 트리플더블을 기록한 것이며 KB스타즈 선수였던 정선민(은퇴)과 공동 1위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키아나 스미스가 5라운드 MIP에 선정됐다./WKBL

삼성생명 스미스는 5라운드에서 개인 통산 첫 번째 라운드 MIP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스미스는 정규리그 5라운드 5경기 평균 출전시간 30분 23초 14.2득점 리바운드 4.8 어시스트 2.6 스틸 1.0 3점슛 성공률 53.6%로 1위를 기록했다.

MVP 박지수는 상금 200만원, MIP 스미스는 상금 100만원을 받는다.

노찬혁 기자 nochanhyu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