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19일부터 26일까지 올스타 선수 유니폼 경매 진행

KBL 엠블럼/KBL
KBL 엠블럼/KBL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KBL은 19일 15시부터 26일 15시까지 2023-2024 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유니폼에 대한 경매를 진행한다.

KBL은 19일 " 이번 경매에 오르는 올스타 선수 유니폼은 선수가 착용한 사이즈와 동일하게 제작되며 해당선수의 ‘친필 사인’이 포함된다. 지난 2022-2023시즌 올스타 유니폼 경매에서는 총 24인의 선수 유니폼이 판매됐으며 총 1083만8000원의 수익이 발생했다. 그 가운데 최종 낙찰가 기준1위는 이관희(LG)의 유니폼으로 198만8000원에 낙찰됐다"라고 했다.

끝으로 KBL은 "올스타 유니폼 경매는 KBL 통합 웹사이트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유니폼 경매 가격은 최소 5만원부터시작해 2000원 단위로 응찰할 수 있다. 경매 종료 후 최고 금액입찰자에게 우선권을 부여하며, 낙찰자 포기 시 차순위 입찰자에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이번 올스타 선수 유니폼 경매 수익금은 ‘유소년 농구 발전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라고 했다.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