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듄: 파트2' 티모시 샬라메 "한국 두 번째 방문…전세계 어느 곳보다 큰 환대" [MD현장]

드니 빌뇌브 감독 을 비롯해 배우 티모시 샬라메, 젠데이아, 오스틴 버틀러, 스텔란 스카스가드가 참석한 영화 '듄:파트2' 내한 프레스 컨퍼런스. / 한혁승 기자hanfoto@mydaily.co.kr
드니 빌뇌브 감독 을 비롯해 배우 티모시 샬라메, 젠데이아, 오스틴 버틀러, 스텔란 스카스가드가 참석한 영화 '듄:파트2' 내한 프레스 컨퍼런스. / 한혁승 기자hanfoto@mydaily.co.kr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내한 소감을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호텔에서 영화 '듄: 파트2'(감독 드니 빌뇌브) 내한 프레스 컨퍼런스가 열렸다. 행사에는 드니 빌뇌브 감독을 비롯해 배우 티모시 샬라메, 젠데이아, 오스틴 버틀러, 스텔란 스카스가드가 참석했다. 사회는 아나운서 김재환이 맡았다.

이날 티모시 샬라메는 "내 이름은 티모시 샬라메다. '듄: 파트2'에서 폴 아트레이데스 역을 맡았다"고 소개했다.

이어 "한국에 두 번째 방문인데 정말 진심으로 한국에 오게되어서 기쁘고 감사하게 생각한다. '웡카'나 '듄: 파트2'도 그렇고 항상 환대해주시고 전세계 어느곳보다 정말 깊이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내한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내한 소감을 전했다.

'듄: 파트2'는 자신의 능력을 깨닫고 각성한 폴(티모시 샬라메)이 복수를 위한 여정에서 전사의 운명을 찾아 나가는 액션 블록버스터. 지난 2021년 개봉한 영화 '듄'의 속편으로 개봉 2주 전부터 사전 예매량 11만 장을 돌파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오는 28일 개봉.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