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언니 베를린 가다" 진서연, 비하인드 컷도 힙하다 힙해!

[마이데일리 = 남혜연 기자]  포스부터 다르다.

배우 진서연이 베를린에서도 남다른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했다.

진서연의 소속사 앤드마크는 22일 영화 '괜찮아 괜찮아 괜찮아!'를 통해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진서연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괜찮아 괜찮아 괜찮아!'는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제너레이션 K플러스 부문에 진출한 작품. 교통사고로 엄마를 잃은 고등학생 인영(이레 분)이 깐깐한 예술감독 설아(진서연 분)와 함께 살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았다.

앞서 베를린 주 팔라스트 극장에서 공개된 '괜찮아 괜찮아 괜찮아!'는 상영이 끝난 직후 수백 명의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환호와 박수갈채를 받으며, 현지의 인기를 입증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진서연은 화이트 컬러의 롱코트에 플라워 코르사주 초커를 매치해 세련되면서도 우아한 아우라를 발산했다. 특히 올백 헤어스타일도 완벽히 소화하며 독보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 다른 컷에서는 올블랙 셋업룩으로 시크한 무드를 자아낸 진서연은 히피펌 스타일의 헤어와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주며 힙한 매력까지 배가시켰다.

한편,  진서연은 오는 25일까지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일정을 소화하며 글로벌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남혜연 기자 whice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