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워서도 앉아서도 마사지” 바디프랜드, 마사지 체어베드 ‘에덴’ 출시

바디프랜드의 하이브리드 마사지 체어베드 ‘에덴’. /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의 하이브리드 마사지 체어베드 ‘에덴’. /바디프랜드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헬스케어로봇 기업 바디프랜드는 마사지베드와 마사지체어가 하나로 결합된 하이브리드 체어베드 ‘에덴’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에덴에는 누운 자세와 앉은 자세로 자유자재 마사지가 가능한 ‘플렉서블 SL 프레임’ 기술이 적용됐다.

이는 허벅지 부위까지 내려오는 일체형 프레임이 유연하게 움직이면서 침상 형태와 의자 형태를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바디프랜드의 특허 기술이다.

팔과 상체 부위를 각각 독립적으로 움직이며 마사지할 수 있는 ‘액티브 암 테크놀로지’도 탑재했다.

팔 마사지부 내장 장치가 팔 부위를 당겨주고 스트레칭 동작을 이끌어주는 기술이다. 기존 온열기에서는 어려웠던 누워서 코어 스트레칭을 할 수 있다.

또한 60단계 마사지 모듈이 자동 적용돼 사람이 직접 주무르는 듯 정교한 마사지를 제공한다. 최대 50도까지 온도를 설정해 전신 마사지도 가능하다.

이용자는 롤백 스트레칭 모드, 전신 코어 스트레칭 모드 등 베드와 체어의 장점이 결합된 총 8가지 에덴 케어 모드를 이용할 수 있다. 앉아 있는 시간이 긴 수험생을 위한 ‘수험생 특화 프로그램’도 탑재됐다.

이밖에 4인치 버튼식 리모컨, 서비스 기사 방문 없이 자동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가능한 무선 서비스, 17개의 안전 센서 등 편의성도 개선했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에덴은 침상형 온열기로 대표되는 마사지베드와 마사지체어를 한 대에 모두 담은 하이브리드형 제품으로, 올해 범 마사지기기 시장을 뒤흔드는 혁신적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