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비자와 전략적 업무협약…고객 맞춤형 혜택 강화

/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롯데면세점이 비자(Visa)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고 전 세계 고객 대상 쇼핑 혜택 강화와 신규 고객 유치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비자는 200여개국에서 페이먼트 네트워크를 운영하며 전 세계 1억3000만여개가맹점에서 결제를 지원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사는 국내외 고객에게 다양한 면세쇼핑 혜택을 제공하고 이용객 증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을 논의하기로 했다.

우선 국내외 롯데면세점에 방문한 비자 이용 고객에게 할인 혜택 제공과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LDF PAY(롯데면세점 페이)를 증정하고 LTD 멤버십 등급을 업그레이드해 줄 예정이다.

나아가 양 사는 고객 데이터와 분석 기술을 상호 활용해 초개인화 타켓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롯데면세점은 올해 글로벌 사업 연 매출 1조원을 목표하고 있다. 현재 싱가포르 창이공항점을 비롯해 호주 멜버른공항점, 일본 도쿄긴자점, 베트남 다낭시내점 등 글로벌 6개 국가에서 14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올해 전 세계인의 해외여행 및 쇼핑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비자와 높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은 “롯데면세점과의 협업으로 비자를 이용하는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맞춤형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