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표, 충북 제천에 제조공장 세운다…2028년 준공 목표

왼쪽부터 김영환 충북도지사, 박진선 샘표 대표이사, 김창규 제천시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샘표
왼쪽부터 김영환 충북도지사, 박진선 샘표 대표이사, 김창규 제천시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샘표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샘표식품이 충북 제천에 제조공장 설립한다. 

샘표식품은 지난 2일 제천시청에서 박진선 대표이사, 김영환 충북도지사, 김창규 제천 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2산업단지 공장 신설을 위한 투자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샘표식품은 제2산업단지 내 약 81,000㎡의 부지에 공장을 지을 계획이다. 내년 중 착공해 오는 2028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경기 이천, 충북 영동, 세종시 조치원 등에 공장을 두고 있으며 이번이 네 번째 공장이다.

샘표식품은 제품 생산 설비를 증설해 글로벌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이곳에서 미생물 발효 기술을 활용한 바이오 소재 사업도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박 대표이사는 “샘표는 식품회사일 뿐만 아니라 78년간 축적한 독보적인 미생물 제어 기술을 가진 바이오테크 기업”이라며 “이번 협약이 발효 기술을 비약적으로 발전시켜 세계인이 우리맛으로 더욱 즐거워질 수 있는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샘표의 제천시 산업단지 대규모 투자를 환영한다”며 “전 세계인의 식탁에 샘표 제품이 올라가는 날까지 시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