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금융그룹, FA 신장호 총액 2억원에 계약→'아웃사이드 히터' 보강 성공...오기노 감독, "서브+공격력 상승 기대" [공식발표]

  • 0

신장호/OK금융그룹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신장호가 OK금융그룹 아웃사이드 히터 라인에 새롭게 합류한다.

OK금융그룹 배구단은 17일 자유계약(FA) 신분 자격을 얻은 신장호(28세)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OK금융그룹은 신장호와 보수 총액 2억원(연봉 1억 8천만원, 옵션 2천만원)에 계약 체결을 완료했다.

지난 2019년 신인드래프트에서 4라운드 4순위로 삼성화재에 지명된 신장호는 프로 2년차 시즌인 2020-2021시즌 주전으로 발돋움하며 가능성을 보여줬다. 특히 공격과 서브에 강점을 보이며 공격 성공률 52.77%, 세트당 서브 0.211개를 기록했다. 5년차 시즌이었던 2023-2024시즌에도 꾸준히 코트를 밟으며 삼성화재 아웃사이드 히터진에 활기를 불어넣었고 2023-2024시즌 종료 후 생애 첫 FA 자격을 얻었다.

OK금융그룹 배구단은 신장호 영입을 통해 아웃사이드 히터진에 깊이를 더했다. 특히 서브에 강점을 지닌 신장호의 합류로 차기 시즌 좀 더 강한 서브 라인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

OK금융그룹 배구단 오기노 마사지 감독은 “공격과 서브에 힘을 실어줄 수 있는 선수다. 기존 아웃사이드 히터진에 새로운 강점과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OK금융그룹에 새 둥지를 틀게 된 신장호는 “OK금융그룹 배구단에서 새로운 시작을 하게 돼 기쁘다. 지난 시즌 오기노 마사지 감독님과 OK금융그룹 배구단이 보여준 변화된 모습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 오기노 마사지 감독님의 지도를 받게 되는 점도 기대된다. 차기 시즌 OK금융그룹 배구단이 지난 시즌보다 더 높은 곳까지 올라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