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서 대구국제아트페어 2024 프리뷰 전시

  • 0

최형길 작가 작품. /현대백화점
최형길 작가 작품. /현대백화점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현대백화점이 국내외 예술 거장의 작품을 한데 모은 대규모 전시를 진행해 눈길을 끈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19일부터 28일까지 무역센터점에서 ‘대구국제아트페어(Diaf) 2024 프리뷰 인 서울 행사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내달 3~5일 대구화랑협회가 주관하는 국내 3대 아트페어 ’Diaf 2024‘ 시사회 사전 행사로 현대백화점에서 단독 진행한다.

전시에서는 김종학, 김근태, 박서보, 이우환, 이배 등 국내에서 주목받고 있는 작가들과 쿠사마 야요이, 아고스티노 보날루미, 아야코 록카쿠 등 글로벌 인기 작가들의 대표작을 만날 수 있다.

MZ세대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최형길, 조명학, 최울가, 김홍주 등의 작가들 작품도 전시·판매한다.

전문가가 상주하며 작품을 설명해주는 도슨트 서비스도 제공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Diaf 2024에는 국내외 유명 갤러리 110곳의 작품 4000여 점이 전시될 예정”이라며 “무역센터점에서는 근현대 미술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국내외 작가의 작품 100여 점을 엄선해 먼저 선보인다”고 소개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