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트×졸리 17살 딸 샤일로 환상적 춤솜씨 공개, “눈물이 날 정도”[해외이슈]

  • 0

브래드 피트, 샤일로, 안젤리나 졸리/게티이미지코리아
브래드 피트, 샤일로, 안젤리나 졸리/게티이미지코리아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스타 브래드 피트(60)와 안젤리나 졸리(48)의 딸 샤일로(17)의 뛰어난 춤 솜씨가 공개됐다.

안무가 릴 켈란 카터는 최근 개인 계정에 샤일로의 인상적인 댄스 실력을 공유했다.

샤일로/소셜미디어
샤일로/소셜미디어

트레이닝복과 운동화, 오버사이즈 티를 입고 등장한 샤일로는 언클 와플스와 토니 듀아도의 노래 '탄자니아'에 맞춰 솔로 춤을 췄다.

샤일로는 전문 댄서 못지않은 유연성을 발휘하며 탁월한 춤 능력을 발휘했다.

해외 네티즌은 “움직임이 미쳤다. 당신의 에너지에 감사하다”, “정말 놀랍다”, “멋있다” 등의 열띤 반응을 보였다.

앞서 피트는 지난 2022년 엔터테인먼트 투나잇과 인터뷰에서 “샤일로가 춤을 너무 잘 추어서 눈물이 날 정도”라면서 “정말 아름답다”고 말했다.

한편 피트와 졸리는 현재 미성년 자녀들의 양육권과 프랑스 포도밭을 둘러싼 소송을 이어가고 있다.

두 사람은 2005년 영화 '미스터 & 미세스 스미스' 촬영장에서 만나 결혼했고, 2016년 이혼했다. 이들은 슬하에 매덕스(22), 팍스(20), 자하라(19), 샤일로, 쌍둥이 비비안과 녹스(15)를 두고 있다.

현재 피트는 주얼리 브랜드 부사장인 이네스 드 라몬(34)과 동거 중이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