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안소희에 일부러 더 사회적 거리두기했다"('이십세기 힛트쏭')

  • 0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아이돌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배우 안소희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29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에서는 '추억 퍼가요~♥ 미니홈피 BGM 힛-트쏭 20'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에 김민아는 "내 또래는 소녀시대와 원더걸스. 일명 원걸파와 소시파로 나뉘었다"고 밝혔다.

그러자 김희철은 "맞다. 그래서 그때, 내가 에픽하이 미쓰라진이랑 친군데 그때 미쓰라진은 소녀시대 팬이었고 난 원더걸스 팬이었어서 둘이 같이 했던 게임 아이디가 내가 '원더원더'고 미쓰라가 '소시소시'였다"고 털어놨다.

이어 "요즘은 연예인을 좋아하면 SNS로 덕질을 하는데 옛날에는 팬카페에서 했다. 그때 내가 원더걸스 팬카페 아이디가 '킹왕짱 만두파 안소희'였다"고 추가했다.

그리고 "안소희가 나한테는 어떤 존재였냐면, 진짜 나도 데뷔 초에 잠도 못자고 그러면 너무 예민할 수가 있잖아. 그러다가 우리 '로꾸꺼' 때 원더걸스가 '아이러니'로 데뷔를 했는데 대기실에서 보고 있는데 너무 에너지가 밝은 거야. 그러니까 내가 해피해지는 거야. 그래서 일부러 더 사회적 거리두기를 했다. 유니콘, 잡을 수 없는 존재. 그런 느낌이었지"라고 고백했다.

[사진 =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