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차주영, 뉴트리원 비비랩 글로벌 모델로 발탁

[마이데일리 = 이지혜 기자] ‘더 글로리’ 차주영이 건강기능식품 기업 뉴트리원의 ‘비비랩’ 글로벌 전속모델로 선정됐다.

19일 뉴트리원 화제작 넷플릭스 ‘더 글로리’고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알려진 차주영을 글로벌 모델로 기용하며 해외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국내는 물론 해외 팬덤까지 신규 고객으로 확보한다는 목표다.

비비랩은 현재 중국, 베트남, 태국, 미국, 싱가포르 등 총 72개국에서 수출되고 있다.

앞서 뉴트리원은 비비랩 리브랜딩 작업을 단행하며 이미지 변신에 나섰다. 스킨, 바디, 마인드 등 전체를 아우르는 이너뷰티 솔루션 제공을 추구한다. 여성이 가진 아름다움의 잠재력을 깨우고 지켜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장예원 뉴트리원 브랜드마케팅본부 이사는 “무한한 가능성과 꾸밈없이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지닌 차주영과 함께 새롭게 변화된 비비랩 브랜드 이미지를 그려나갈 수 있으리라 여겨 전속모델로 발탁했다”며 “앞으로 비비랩이 지향하는 가치 ‘외면의 아름다움은 내면에서 시작된다(Inside makes Outside)’를 함께 알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 = 뉴트리원]

이지혜 기자 ima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