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간' 강혜정, 타블로가 저를 내보내고 하루는 리스펙트

  • 0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강혜정이 첫 책 발간에 대한 가족들의 반응을 밝혔다.

배우 강혜정이 21일 서울 서교동 디어라이프에서 자신의 첫 에세이 '반은 미치고 반은 행복했으면' 출간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강혜정은 출간을 본 가족들 반응에 대해 "타블로씨가 저를 내보내버렸어요"라고 했다. 집안 일과 책 쓰는 일을 함께 한 강혜정을 배려해 반강제적으로 책을 완성하고 오라며 반 강제적으로 해외에 나가서 책을 완성하고 돌아왔다고 했다.

딸 하루도 엄마가 책을 낸 것에 대해 리스펙트하고 있다며 가족들의 성원에 감사를 전했다.

한편 '반은 미치고 반은 행복했으면'은 무수한 타인으로 살아가는 배우가 아닌 나 한 사람으로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강혜정의 첫 에세이다.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