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폐성 발달장애 프로골퍼 이승민, 마침내 초청 아닌 자력으로 도전장

▶ 이승민 리랭킹 제도로 코리안투어 출전권 획득
▶ 리랭킹 39위… 코리안투어 최고 성적은 공동 37위(2023 KB금융 리브챔피언십)
▶ 이승민 “좋은 성적으로 코리안투어 QT파이널 스테이지에 직행하고파”

이승민/볼미디어
이승민/볼미디어
이승민/볼미디어
이승민/볼미디어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이승민이 리랭킹 포인트로 코리안투어 출전권을 따냈다.

국내 유일 자폐성 발달장애 프로골퍼 이승민이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코스모스 링스에서 열리는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에 출전한다. 초청 선수 자격이 아닌 리랭킹 제도를 통해 자력으로 나서는 첫 번째 대회다.

볼미디어는 12일 "2017년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투어 프로 자격을 획득한 이승민은 지금까지 초청 선수 자격으로 31개 코리안투어 대회에 출전했다. 이승민은 2018년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에서 첫 컷 통과를 이뤄낸 뒤 2022년 SK텔레콤 오픈, 2023년 골프존 오픈 in 제주, KB금융 리브챔피언십까지 총 네 번의 컷 통과를 기록했다. 이중 KB금융 리브챔피언십에서는 개인 역대 최고 기록(공동 37위)을 거뒀다. 이승민의 성과는 주변의 배려와 격려 덕분이다. 지난해 제1회 U.S. 어댑티브 오픈 우승 도전을 위한 준비로 이승민은 총 8개의 대회에서 대회 추천사 초청선수 자격으로 경험을 쌓았고, 우승 트로피로 보답했다. 올해 제2회 U.S. 어댑티브 오픈에서 준우승을 따낸 이승민은 또 하나의 목표를 일궈냈다. 작년 KPGA QT 파이널 스테이지에 진출, 공동 83위를 기록했던 이승민은 올해 상반기에 대회 후원사들의 초청으로 출전한 대회에서 리랭킹 순위 39위에 올라 하반기 코리안투어에 자력 출전 기회를 얻어냈다. 이승민은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이후 2023 iMBank 오픈에도 출전할 예정이다"라고 했다.

이승민/볼미디어
이승민/볼미디어

이승민은 "대회에 참가할 수 있도록 기회를 많이 주시고 응원해 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내용처럼 인턴 변호사에서 정규직 변호사가 된 것 같다. 앞으로 더 열심히 훈련해 도와주신 분들의 기대에 맞게 더 잘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의 목표에 대해 “남은 대회서 열심히 해서 좋은 성적을 거둬 코리안투어 QT파이널 스테이지에 직행 해보고 싶다”라고 했다. 끝으로 이승민은 “어제보다 오늘, 올해보다 내년에 더 잘할 수 있는 선수가 되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