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 마법 같은 크리스마스 ‘미라클 윈터’ 25일 오픈

  • 0

/롯데월드
/롯데월드

[마이데일리 = 이지혜 기자] 롯데월드 어드벤처가 오는 25일부터 12월 31일까지 크리스마스 시즌 ‘미라클 윈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9m 크기 초대형 ‘미라클 트리’를 어드벤처 1층 만남의 광장에서 만날 수 있다. 인터랙티브 미디어 트리로, 트리 앞 키오스크를 이용하면 손님과 상호작용으로 트리 모습이 변한다. 키오스크 이용 시 이용자에 따라 변하는 ‘나만의 옷’을 입은 진저쿠키가 등장해 인사를 건네고, 트리의 장식들이 화려하게 빛나며 이내 트리 속의 분주한 선물 공장의 모습이 드러난다.

/롯데월드
/롯데월드

매직아일랜드 메인브릿지 가로등에는 반짝이는 나무 조명을 설치했다. 마치 눈이 내리는 마법의 숲 속을 걷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매직캐슬 3층으로 향하는 계단도 조명과 리스 등으로 꾸며져 새로운 포토존으로 눈여겨 볼만하다. 매일 저녁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캐슬’이 된다. 캐슬 벽면 가득 채워진 선물상자와 눈 내리는 모습으로 변신한 매직캐슬은 3D 영상의 맵핑쇼로 더욱 깊어진 몰입감을 선사한다.

‘해피 크리스마스 퍼레이드’도 빼놓을 수 없다. 산타와 요정이 신나는 음악에 맞춰 춤을 추는 것은 물론 형형색색의 퍼레이드카가 등장해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한편의 동화 같은 ‘해피 크리스마스 퍼레이드’는 매일 2회 (오후 2시, 8시) 진행된다.

어드벤처 1층 가든스테이지에서는 ‘마법 성냥과 꿈꾸는 밤’ 공연이 열린다. 안데르센 동화 ‘성냥 팔이 소녀’를 각색한 작품으로, 올해에는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더욱 잘 느껴지도록 업그레이드 했다. 매일 오후 6시 30분에 진행한다.

롯데월드 관계자는 “겨울을 맞아 환상적이고 신비로운 크리스마스의 기적으로 마법 같은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한다”고 소개했다.

이지혜 기자 ima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