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상식

BTS가 열어 놓은 길, 스키즈·뉴진스가 달렸다…'2023 BBMAs' 공연에 수상까지 [종합]

  • 0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와 뉴진스가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뒤를 이어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BBMAs)'에서 축하 공연을 펼치고 수상까지 성공하며 글로벌한 그룹으로 인정받았다. 

20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가 비대면 형식으로 개최됐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그래미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와 함께 미국 대중 음악 3대 시상식 중 하나로 꼽힌다.

피프티 피프티가 '톱 듀오 그룹' 부문, 뉴진스가 '톱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아티스트' 부문, 방탄소년단 지민의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가 '톱 셀링 송'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자를 배출하진 못했다.

올해 시상식은 총 69개 부문으로 9개 부문을 신설했고, 이 중 무려 4개가 K팝 관련 부분이다.

스트레이 키즈와 뉴진스는 후보에 오른 동시에 퍼포머로도 선정돼 '빌보드 뮤직 어워즈' 무대를 밟았다.

스트레이 키즈의 '파이브스타(5-STAR)'는 지민 '페이스(FACE)', 뉴진스 '겟 업(Get Up)',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름의 장:템테이션(TEMPTAION)', 트와이스 '레디 투 비(READY TO BE)' 등과 함께 '톱 K팝 앨범' 부문 후보에 올라 이 부문 첫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상 직후 스트레이 키즈는 "전 세계 스테이(팬덤명)와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이 없었다면 아마 이 자리까지 오지 못했을 것이고 우리의 음악은 세상에 닿지 못했을 것이라 생각한다. 스트레이 키즈의 고집이 담긴 음악에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팬분들 덕분에 값진 상을 받을 수 있었다. 앞으로 더 좋은 무대,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와 함께 스트레이 키즈는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던 정규 3집 타이틀곡 '특'과 신보 타이틀곡 '락(樂)'의 무대도 펼쳐 파워풀한 퍼포먼스, 폭발적인 에너지로 단숨에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압도했다. 

뉴진스는 방탄소년단 지민, 스트레이 키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 등과 함께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 부문 후보에 올라 이 부문 첫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뉴진스는 수상 소감에서 "존경하는 아티스트들과 함께 이 부문에 후보로 지명된 것 자체가 정말 영광"이라며 "소속사 어도어와 가족, 그리고 뒤에서 도와주신 모든 분들, 특히 민희진 프로듀서께 감사하다. 모든 분들 덕분에 우리는 스스로 즐기고 표현할 수 있는 분위기에서 음악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들은 또 "항상 서로를 배려하고, 영감을 주고받고, 믿고, 무엇보다 깨지지 않는 우정을 만드는 것, 이러한 것들이 없었다면 뉴진스는 없을 것"이라며 서로에 대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뉴진스는 끝으로 "우리 버니즈(팬덤명)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감사하다. 이 상은 버니즈에게 받은 모든 사랑과 응원을 상기시켜주는 상으로, 팬 여러분께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하겠다"는 약속도 남겼다.

스트레이 키즈에 앞서 뉴진스는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 진입했던 '슈퍼 샤이(Super Shy)'와 '오엠지(OMG)'를 공연하고 활동적인 군무와 활기찬 에너지로 시상식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밖에 '톱 K팝 투어링 아티스트' 부문에선 블랙핑크가 슈가, 트와이스 등과 경쟁해 트로피를 거머쥐었고, 정국의 '세븐(Seven)'은 피프티 피프티 '큐피드(Cupid)', 지민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 뉴진스 '디토(Ditto)' '오엠지' 등과 함께 후보에 오른 '톱 글로벌 K팝 송' 부문의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편 지난해에는 방탄소년단이 '톱 듀오 그룹'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셀링 송' 부문 등 3관왕을 차지하며 6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스트레이 키즈, 뉴진스/ 각 소속사, '빌보드 뮤직 어워즈']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