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봄' 황정민→정우성, 흑백 뚫고 나오는 4人4色 아우라 [화보]

  • 0

배우 정우성, 김성균, 황정민, 이성민 / 에스콰이어
배우 정우성, 김성균, 황정민, 이성민 / 에스콰이어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영화 '서울의 봄' 측이 주역 배우들의 화보를 공개했다.

21일 '서울의 봄' 측은 배우 황정민, 정우성, 이성민, 김성균의 강렬한 아우라가 담긴 '에스콰이어' 12월 호 화보를 공개했다.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수도 서울에서 일어난 신군부 세력의 반란을 막기 위한 일촉즉발의 9시간을 그렸다.

배우 황정민, 정우성 / 에스콰이어
배우 황정민, 정우성 / 에스콰이어
배우 김성균, 이성민 / 에스콰이어
배우 김성균, 이성민 / 에스콰이어

공개된 화보는 모노톤을 뚫고 나오는 황정민, 정우성, 이성민, 김성균의 묵직한 존재감부터 '서울의 봄'에서 네 배우가 선보일 열연 시너지까지 엿볼 수 있다.

화보 속 '서울의 봄' 주역들은 각자 묘한 분위기를 담고 있는 표정과 강렬한 눈빛을 선보이며 영화 속 캐릭터들이 그대로 튀어나온 듯 단숨에 시선을 강탈한다. 권력을 차지하기 위해 군사반란을 일으키는 보안사령관 전두광 역의 황정민은 화보를 통해 분위기를 한순간에 압도하는 날카로운 존재감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신념을 가진 수도경비사령관 이태신 역의 정우성의 화보는 그의 진중한 눈빛으로 굳건한 의지를 드러내는 느낌을 준다.

배우 황정민 / 에스콰이어
배우 황정민 / 에스콰이어
배우 정우성 / 에스콰이어
배우 정우성 / 에스콰이어
배우 이성민 / 에스콰이어
배우 이성민 / 에스콰이어
배우 김성균 / 에스콰이어
배우 김성균 / 에스콰이어

또한 화보 속 이성민은 강인하면서도 긴장감이 도는 눈빛으로, 반란 세력의 움직임을 감지하고 대비책을 세우는 육군참모총장 정상호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김성균의 화보는 끝까지 저항하는 육군본부 헌병감 김준엽 역과 같은 강직하고 단호한 눈빛을 보여준다.

더불어 이번 화보에는 황정민, 정우성, 이성민, 김성균의 영화 속 캐릭터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도 담겨있어 기대를 모은다. 4인 4색 배우들의 강렬한 매력을 담아낸 화보와 그들의 진솔한 이야기가 담긴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12월 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서울의 봄'은 22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