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MOU…15억원 특별출연

13일 DGB대구은행 본점에서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 이강덕 포항시장, 황병우 은행장, 김세환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 /DGB대구은행 
13일 DGB대구은행 본점에서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 이강덕 포항시장, 황병우 은행장, 김세환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 /DGB대구은행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DGB대구은행은 포항시, 경북신용보증재단과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어려운 경제상황 속 소상공인·영세 자영업자 등 금융 취약계층에 대한 신속한 자금지원을 통한 상생금융 실현 목적으로 마련됐다.

DGB대구은행과 포항시는 각 15억원씩 30억원을 특별출연한다.

이 특별출연금은 경북신용보증재단 보증심사를 거쳐 포항시 소재 소기업과 소상공인에 최대 3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출연을 통해 포항시 소재 전통시장 상인과 소상공인은 경북신용보증재단이 100% 보증하는 신용보증서를 담보로 포항시 이차보전(2년 3%)을 결합한 저금리 여신 지원이 가능할 전망이다.

황병우 은행장은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통해 지역경기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