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데이아, 파격적인 ‘시스루 로봇 수트’ 착용 “패션 감각을 뒤흔들다”[해외이슈]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배우 젠데이아가 파격적인 ‘시스루 로봇 수트’를 착용했다.

그는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레체스터 스퀘어에서 열린 영화 ‘듄:파트2’ 프리미어 행사에 참석했다.

젠데이아는 오랜 협업자인 로 로치가 스타일링한 아카이브 무글러 로봇 수트를 입고 화려하게 등장했다.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연예매체 피플은 “1995년 파리 패션위크 런웨이에 데뷔한 이 빈티지 쿠튀르 디자인은 로봇 갑옷처럼 보이도록 배열된 은색 소재와 가슴과 엉덩이 등 곳곳에 PVC로 덮인 컷아웃으로 제작되었다”고 설명했다.

한 네티즌은 트위터에 “젠데이아는 내 감각을 뒤흔들었다. 다시는 베이식한 의상을 선택하지 않겠다”라고 했다.

‘듄: 파트2’는 자신의 능력을 깨닫고 각성한 폴이 복수를 위한 여정에서 전사의 운명을 찾아 나가는 액션 블록버스터로, 티모시 샬라메, 젠데이아, 레베카 퍼거슨, 조슈 브롤린, 스텔란 스카스가드 등 전편에 이은 배우들과 오스틴 버틀러, 플로렌스 퓨, 레아 세이두까지 합세해 더욱 예측 불가한 서사와 장엄한 볼거리를 선보인다.

2월 28일 개봉.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