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산 E컵 치어리더' 김현영 자신감 표출 "가장 자신 있는 곳은 가슴!"

  • 0

김현영 인스타그램

[마이데일리 = 박정빈 기자] 치어리더 겸 인플루언서 김현영이 방송에서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가장 자신 있는 신체 부위로 '가슴'을 꼽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15일 공개된 채널 '노빠꾸탁재훈'에 김현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현영은 탁재훈의 다소 짓궂은 질문에 재치 있고 당당한 답변을 내놓았다. "본인 몸에서 어떤 부분이 제일 마음에 안 드냐"고 묻자 "정강이 부분이 길진 않아서 마음에 안 든다"고 답했다.

이어 김현영은 "몸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은 가슴이다"고 말해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탁재훈은 김현영의 발언에 "얼굴에는 자신이 없나 보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김현영은 치어리더로 활동하면서 인플루언서로 유명해졌다. '자연산 E컵녀'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170cm의 큰 키에 55kg 몸무게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자랑한다. 36-24-38 사이즈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박정빈 기자 pjb@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