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승희, 김태리와 호흡한다…'정년이' 출연 확정 [공식입장]

사진 = 알비더블유, W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알비더블유, WM엔터테인먼트 제공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그룹 오마이걸 승희가 케이블채널 tvN 새 드라마 '정년이' (연출 정지인/극본 최효비/기획 스튜디오드래곤)에 출연을 확정했다.

19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승희가 드라마 '정년이'에서 초록 역을 맡아 두 번째 정극에 도전한다. 많은 분들의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정년이'는 동명의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1950년대 한국전쟁 직후, 소리 하나만큼은 타고난 소녀 정년(김태리)의 여성국극단 입성과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다.

극중 승희는 정년(김태리)과 같이 오디션을 통해 매란국극단에 들어온 연구생 동기 초록 역을 맡았다. 초록은 정년을 미워하고 괴롭히지만, 알고 보면 은근히 단순하고 남들에게 속을 읽히기 쉬운 귀여운 성격의 인물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승희는 이번 작품을 위해 촬영 수개월 전부터 소리를 배우며 준비에 몰두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승희는 지난해 KBS 2TV '오아시스'를 통해 첫 정극 연기에 도전, 섬세한 감정선부터 통통 튀는 캐릭터 표현까지 완벽히 소화해 연기자로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번 드라마에서는 어떤 매력을 볼 수 있을지 벌써부터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드라마 '정년이'는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