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예능

송승헌, 한혜진과 소개팅 제안에 진땀…"갑작스럽게 왜" [라스]

  • 0

MBC 제공
MBC 제공

[마이데일리 = 김지우 기자] 배우 송승헌이 훅 들어온 한혜진과의 소개팅 제안에 깜짝 놀란다.

2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송승헌, 이시언, 오연서, 장규리가 출연하는 '연기꾼들의 전쟁'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MC 장도연이 "한혜진의 노예(?)로 활동 중이라고?"라며 근황을 묻자, 이시언은 "혜진이가 C사 명품 시계를 줬다. 아내가 잘 착용 중"이라면서 고마운 마음에 한혜진이 부를 때마다 유튜브에 출연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이 자리를 빌려 한혜진에게 진 빚을 청산하겠다고?"라는 질문이 이어지자, 이시언은 "사실은 혜진이 마음은 잘 모르지만, 혜진이 어머니가 항상 '우리 혜진이 남자 소개 좀 해줘'라고 하신다"면서 "떠오르는 사람이 없는데, 딱 한 분이 생각났다"며 송승헌을 가리켰다. 옆에서 물을 마시던 송승헌은 갑작스러운 소개팅 제안에 당황했다.

이시언은 "그냥 물어보는 거다. 싫으면 싫다고 카메라 보고 얘기하세요"라며 저돌적인 답변 요청을 하자 송승헌은 "혜진 씨가 워낙 뭐.. 멋지고..! 갑작스럽게 왜.."라며 말까지 더듬는다. 이시언은 "싫다, 좋다로 말해 주세요"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MC들도 "인연이 어떻게 될지 모른다" "사람 운명은 모르는 거다"며 흥미진진한 눈빛을 보냈다고.

송승헌이 "이런 얘기를 단 한 번도 안 했는데 이 자리에서 갑자기 꺼내는 거다"며 자신이 당황한 이유를 설명하자, 김구라는 "내가 보기엔 (이시언이) 이슈 만들려고 말하는 거야"라며 속내를 간파했다. 송승헌은 "혜진 씨 의사도 안 묻고 그냥..?"이라며 진심으로 궁금해한 가운데 어떤 대답을 했을지 기대가 쏠린다.

밤 10시 30분 방송.

김지우 기자 zw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