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전라남도 강진군] 전형적인 배산임해의 지형을 가진 숲, 다산초당 숲
16-09-07 16:2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다산 정약용이 백련사 주지 혜장과 학문과 사상을 나누며 교류하기 위해 왕래했던 유서 깊은 숲길이다. 초당 주변에 난대수종이 가득하다.

부드러운 산줄기, 기름진 들판, 여기저기 붉게 핀 동백, 고요한 탐진강의 맑은 물길, 호수처럼 조용한 바다, 해풍에 실려오는 깨끗한 공기 등은 강진 땅이 갖는 자연의 아름다움이다. 더욱이 실학의 대가 다산 정약용이 머물던 곳이라 문화유산 답사의 필수 코스이기도 하다.

다산은 1762년 경기도 광주에서 태어난 우리나라 최대의 실학자이자 개혁론자다. 그는 개혁과 개방을 통해 나라가 부강해진다고 주장했으며 강진에서 귀양살이를 하는 동안 위대한 학문적인 업적을 이루었다. 동백이 가득한 백련사에서 다산이 살았던 집까지는 약 800미터로 가장 높은 곳에 자리한 해월루까지는 계속 오르막길이고 그 후는 내리막길이다. 숲길은 때때로 이삼 층의 숲 층이 있어 어둡기도 하고 때로는 밝기도 하여 빛에 따라 특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다산이 백련사 주지 혜장과 학문과 사상을 나누며 교류하기 위해 왕래했던 유서 깊은 길이다.



내리막길에는 굴참나무와 어린 비자나무들로 풍성하고 초당에 거의 다다르면 천일각이 나온다. 아름다운 강진만 경치를 바라보면서 멀리 떨어진 흑산도에 사는 형 정약전을 그리워하며 머문 곳이다. 길 끝에는 삼나무 편백숲이 있어 남쪽 지방의 정취를 자아낸다. 초당을 가운데 두고 동암과 서암이 있는데 동암은 다산이 500권의 책을 쓴 곳으로 주위 소나무숲에서 불어오는 소리가 아름다워 송풍암이라고도 한다. 초당과 서암 사이에는 정석(丁石)이란 글을 새긴 큰 바위가 있다. 바위 위에 수령이 약 200년 된 소나무가 고사한 채 서 있다. 주변에는 같은 크기의 소나무도 많고 동백나무도 지천이다.

[내용 및 사진 출처 = 롯데관광 추천여행지 1040 대한민국 감동여행]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세젤예 송혜교…숨막히는 아름다움
배우 송혜교가 고품격 미모를 자랑했다. 송혜교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두 장을 올렸다.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한 브랜드 행사장을 찾은 송혜교의 모습을 담고 있다. 사진 속 송혜교는 블랙 슬리브리스 톱과 같은 색 A라인 스커...
해외이슈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찾아요” 데이트 앱 등록[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