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 번도…" 김승현父, 며느리에 서운함 표출
치어리더, 빈틈없이 딱 붙는 의상 '아찔'
살 확 뺀 고현정, 미모로 시상식 올킬
김지민 "박나래, 내 연락 보고도 무시" 폭로
한예슬, 10세 연하 연인 공개…당당 열애
"KBS 계단서 키스하는 아이돌 목격" 헉
조나단, 형 라비 범죄 관련 입장 밝혔다
'백상' 유재석의 대상이 더 빛난 이유
.
'철인왕후' 신혜선, '저세상 텐션' 중전…그 어려운 걸 해냈다 [박윤진의 틈]
21-02-15 06: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철인왕후'(극본 최아일 연출 윤성식)이 14일 20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철인왕후'가 원작 소설가의 혐한 발언, 역사 왜곡 등 여러 논란 속에서도 시청자들의 선택을 받으며 승승장구 할 수 있었던 건, 배우들의 열연 덕분이다. 재미있는 드라마로 입소문이 난 데는, 타이틀롤을 맡은 신혜선의 코믹 연기가 큰 몫을 했다.

대한민국 대표 허세남의 영혼이 깃들어 하루아침에 '저세상 텐션'을 갖게 된 중전 김소용 역이 연기력을 겸비한 신혜선의 몸을 또 한 번 빌려 독보적인 캐릭터로 완성됐다. 과장된 표정과 몸짓을 보여줘야 하고, 시대와 남녀가 뒤바뀐 까다로운 설정까지 더해졌으나 신혜선이 오로지 연기력으로 시청자를 설득해낸 것이다.

'철인왕후'는 신혜선의 데뷔 후 첫 사극작으로 그는 처음 한복을 입고 연기를 했다. 여기에 코믹한 사건 전개까지 이끌며, 흥행의 열쇠를 쥔 캐릭터로서 신혜선의 부담감은 막중했다.

"내가 연기한다고 생각했을 때 끝도 없이 어려웠다"는 걱정도 있었지만 막상 시청자 앞에선 신혜선은 김소용으로 훨훨 날았다. 모든 걸 내려놓은 사람처럼 연기했고 변신했으며, 넘치는 웃음도 안겼다. 신들린 연기력이라는 찬사가 아깝지 않을 만큼의 활약이었다.

신혜선은 철종 역의 김정현과도 종영이 아쉬우리만큼 좋은 케미를 뽐냈다. 김소용은 철종의 비(妃)였지만 '노타치 커플'로 신박한 관계를 맺으며, 색다른 궁중 로맨스를 보여줬다.

배우들의 연기와 케미가 유달리 좋았던 작품이었던 까닭에, 해피엔딩의 결말에도 진한 아쉬움이 남는다.


한편 마지막 회에서 나라를 바꾸겠다는 일념으로 목숨을 건 싸움에 돌입한 중전과 철종의 반격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중전과 철종은 즉위식 준비로 어수선한 틈을 타 진상품 수레에 몸을 숨겨 궁궐에 입성했다. 그 과정에서 철종이 살수(김방원)의 총에 맞고 쓰러졌지만, 다시 몸을 일으켜 세워 김좌근(김태우)과의 결투 끝에 그의 목숨줄을 쥘 수 있었다. 그러나 철종은 "치욕스런 삶을 살아내는 것이 너의 형벌"이라며 그를 살려줬다.

철종과 함께 총을 맞았던 중전은 유산 위기를 넘겼고, 순원왕후(배종옥)와 조대비(조연희)는 서궁에 유폐됐다.

식물인간 상태에서 깨어난 장봉환(최진혁)의 상황도 바뀌어 있었다. 그는 공익제보자로 보호를 받게 됐으며, 자신과 철종이 운명을 바꿨다는 것을 확인하고는 기뻐했다. 다만 한실장(이철민)은 그대로였고, 뒤이어 장봉환의 목소리로 흘러나온 내레이션의 내용은 이렇다.


"역사는 변해도 부패를 저지르는 썩은 놈들은 어떤 식으로 살아남기 마련이다. 하지만 좋은 세상이란 썩지 않아서가 아니라 썩은 것들을 베어낼 수 있는 세상일 지도. 자신의 삶을 바꾸기 위해 노력하다 보면 어느새 세상도 변하는 법이다. 나와 철종이처럼."

[사진 = tvN 제공, tvN 방송 화면]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살 확 뺀 고현정, 미모로 시상식 올킬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고현정(51)이 백상예술대상에서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13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선 제57회 백상예술대상(2021)이 무관중으로 열렸다. 이날 고현정은 TV 부문 대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오랜만에 공식 ...
종합
연예
스포츠
오마이걸, 출근길 상큼 미모 '안구정화 타임...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