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종이의 집' 박해수 "전종서에 잊을 수 없는 강렬함 느꼈다" [MD인터뷰③]
22-06-28 11: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박해수가 '종이의 집'에서 호흡을 맞춘 후배 전종서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박해수는 28일 오전 마이데일리와 화상 온라인 인터뷰를 진행했다. 앞서 24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파트1'(이하 '종이의 집')으로 전 세계 190여개 국의 시청자들과 만나며, 이와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한국판 '종이의 집'은 통일을 앞둔 한반도를 배경으로 천재적 전략가와 각기 다른 개성 및 능력을 지닌 강도들이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벌이는 사상 초유의 인질 강도극을 그린다. 전 세계를 강타한 동명의 스페인어 오리지널 시리즈를 리메이크했다.

극 중 박해수는 북한 개천 강제수용소를 탈출한 베를린 역할을 맡아 남다른 존재감을 뿜어냈다. 지난해 전 세계적인 신드롬을 일으킨 '오징어 게임'에서 상우로 해외 팬들을 사로잡은 데 이어 또 한 번 인상적인 열연으로 글로벌 팬심을 정조준했다.

이날 박해수는 "모든 강도단과 7개월 동안 한 공간에서 연기하며, 호흡은 말도 못 하게 좋았다. 전 출연진과 사이가 너무 좋았다. 행복하게 촬영하면서 서로의 고민과 작품에 대한 얘기를 많이 나눴다. 덴버(김지훈), 나이로비(장윤주)와는 밤새도록 통화하며 작품 이야기를 하기도 했다. 모두와 함께하며 너무나 많은 걸 느꼈다"라고 남다른 팀워크를 과시했다.

특히 그는 "전종서(도쿄 역)와의 만남은 잊을 수 없는 강렬함을 느꼈다. 전종서라는 배우, 사람이 갖고 있는 깨끗한 카리스마, 순수한 에너지가 있더라"라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저는 연극을 해서 날것의 것들도 준비를 많이 해서 갔는데, 전종서는 현장에서 바로 날것으로 탁 보여주더라. 굉장히 많이 놀랐다. 덕분에 카타르시스를 느끼며 연기했다"라고 놀라움을 표했다.

박해수는 "전종서가 저보다 나이는 어리지만 훨씬 더 큰 에너지를 갖고 있다고 생각했다.

더불어 박해수는 한국판 '종이의 집'을 향한 호불호 평가 속 베를린의 활약만큼은 뜨거운 호평을 얻고 있는 것에 대해 "많은 캐릭터가 저를 빌런, 베를린으로 바라봐 주신 덕분이다. 강도단, 인질 모든 분이 그 공간 안에서 저를 실제로 리더로 봐주셔서 감사드린다. 또 베를린은 정말 많은 고민 끝에 나온 캐릭터인데 칭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공을 돌렸다.

[사진 = 넷플릭스]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40살' 구혜선, 성균관대 11학번의 눈물 "기말고사 파
배우 구혜선(39)이 눈물 젖은 근황을 전했다. 지난 25일 구혜선은 "기말고사 파이팅"이라며 우는 모양의 'ㅜㅜ' 이모티콘을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구혜선의 모습이 담겼다. 잡티 하나 없이 뽀얀 피...
해외이슈
브래드 피트가 만든 와인, “세계에서 가장 마시고 싶은 프로방스 로제” 선정[해외이슈]
‘지지 하디드♥’ 디카프리오, 칸에서 37살 이리나 샤크와 데이트 “양다리?”[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남친과 뜨거운 키스영상 공개 “남편 만나서 행복해”[해외이슈](종합)
샤론 스톤, 과도한 노출 ‘디 아이돌’ 호평 “릴리-로즈 뎁 연기 잘하더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