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NH농협은행, NH탄소감축선도기업론 1호 약정 체결

  • 0

한국전구체와 녹색정책금융 활성화 논의
온실가스 감축시설 투자수요 기업에 대출

이석용 NH농협은행 은행장(오른쪽)과 최내현 한국전구체 대표가 약정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
이석용 NH농협은행 은행장(오른쪽)과 최내현 한국전구체 대표가 약정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

[마이데일리 = 천예령 기자] NH농협은행이 전구체 생산기업인 한국전구체와 ‘NH탄소감축선도기업론’ 1호 약정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NH탄소감축선도기업론은 온실가스 감축시설에 대한 투자수요가 있는 기업에게 저금리 대출을 지원해 탄소중립·녹색금융 활성화에 기여하는 정책자금 상품이다.

한국전구체 약정자금은 전구체 생산과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설비투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석용 NH농협은행 은행장은 “농업·농촌에 기반을 둔 농협이 녹색금융 리더라는 사명감을 갖겠다”며 “탄소감축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해 2050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천예령 기자 cjsthek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