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영화

강동원 흥행마법 ‘천박사’ 추석연휴 이틀째 1위, ‘1947 보스톤’ 맹추격[MD픽]

  • 0

강동원 비주얼 액션·허준호 카리스마 호평
'1947 보스톤' 관객 호평 힘입어 상승세

천박사 퇴마연구소:설경의 비밀/CJ ENM
천박사 퇴마연구소:설경의 비밀/CJ ENM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강동원 주연의 퇴마 판타지 ‘천박사 퇴마연구소:설경의 비밀’(이하 ‘천박사’)이 추석 연휴 이틀째 흥행 1위에 올랐다.

29일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천박사’는 지난 29일 하루 동안 19만 377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35만 6,863명이다.

‘천박사는 귀신을 믿지 않지만 귀신 같은 통찰력을 지닌 가짜 퇴마사 천박사(강동원 분)가 지금껏 경험해본 적 없는 강력한 사건을 의뢰받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강동원의 비주얼 액션, 허준호의 카리스마, 이동휘, 박정민 등의 유머가 어우러져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1947 보스톤'/롯데엔터테인먼트
'1947 보스톤'/롯데엔터테인먼트

'1947 보스톤'은 전날에 이어 2위를 유지했다. 28일 8만 9,210명의 관객을 모아 누적 관객 수 17만 2,065명을 기록했다.

이 영화는 1947년 광복 후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 대회에 출전하기 위한 마라토너들의 도전과 가슴 벅찬 여정을 그린 이야기.

'1947 보스톤'은 개봉과 동시에 주요 극장 3사 사이트에서 평점 고공행진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입소문 효과’로 ‘천박스’를 추격중이다.

'거미집'/바른손이앤에이
'거미집'/바른손이앤에이

김지운 감독의 ‘거미집’은 ‘더 넌2’를 누르고 3위를 기록했다. 일일 관객 수는 4만 2432명, 누적 관객 수는 9만 7,904명이다.

'거미집'은 1970년대, 다 찍은 영화 '거미집'의 결말만 바꾸면 걸작이 될 거라 믿는 김열 감독(송강호 분)이 검열, 바뀐 내용을 이해하지 못하는 배우와 제작자 등 미치기 일보 직전의 현장에서 촬영을 밀어붙이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리는 작품이다.

‘칸의 남자’ 송강호의 호연과 임수정, 오정세, 전여빈, 정수정, 박정수, 장영남 등의 앙상블 연기가 영화팬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29일 오전 9시 43분 현재 예매율은 ‘천박사’(33.8%), ‘1947 보스톤’(20.2%), ‘거미집’(11.1%) 순이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