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박소영, 가평 여행 중 스킨십 폭발…"1박 2일이냐" 과몰입 [신랑수업]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신랑수업’ 신성♥박소영 커플이 가평으로 떠나 특별한 하루를 보낸다.

29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92회에서는 신성과 박소영이 가평에서 레일 바이크를 타는 한편, 다정히 장을 보러가는 모습으로 ‘스튜디오 멘토 군단’ 이승철-한고은-장영란-문세윤을 흥분시킨다.

이날 신성은 박소영을 옆에 태우고 “내가 ‘신랑수업’의 엄복동이다!”라며 열심히 레일 바이크의 페발을 밟는다. 이어 “레일 바이크는 오늘 처음 타봤다”며 “예전부터 여자친구가 생기면 하고 싶은 버킷리스트 중 하나가 레일 바이크 타기였다”고 밝힌 뒤 행복해 한다. 철길 옆에는 코스모스도 피어 있어 낭만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데, 신성은 “여기에도 코스모스가 있네”라며 박소영을 지그시 바라봐 달달함을 더한다.

급기야 신성은 박소영의 머리카락까지 살짝 만지면서 넘겨줘, “스킨십이 많이 늘었다”는 ‘멘토 군단’의 환호를 이끌어낸다. 신성은 “스킨십에도 (저만의) 규칙이 있다”며 쑥스러워하는데, 장영란은 “머리카락을 만지는 게 더 설레는 것 같다”며 신성의 자연스러운 플러팅을 칭찬한다.

그런가 하면 신성과 박소영의 데이트를 본 시민들은 “응원합니다!”라고 크게 외쳐, 두 사람에 대한 전 국민적인 관심을 실감케 한다. 이를 뿌듯하게 지켜보던 한고은은 “국민 커플 되나, 이제~”라며 두 사람을 응원하고, 박소영 역시 “요즘 지나다니면 (신)성이 오빠 안부를 진짜 많이들 물어보신다”며 미소를 감추지 못한다. 레일 바이크 데이트를 마친 뒤 두 사람은 마트로 향하는데, 다정하게 장을 보는 모습에 ‘멘토 군단’은 “1박2일 여행인 거냐?”면서 과몰입한다.

낭만적인 가을, 가평으로 떠난 두 사람의 여행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는 것인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사진 =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