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김선호 끝까지 지킨 건 소속사뿐, '조종설' 아냐"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공중 부양'…미나, 봉에 매달려 편안
김구라 아들 그리, 23살 차이 동생 탄생에 "축하해 주셔서 감사"
21-09-27 16: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래퍼 그리가 동생의 탄생 축하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리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생의 탄생을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해 축하해 준 이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앞서 지난 23일 김구라의 둘째 출산 소식이 알려졌다.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김구라가 추석 연휴 전 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구라는 24일 그리와 함께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GreeGura'를 통해 "많은 분이 되게 뭐 축하해 주시고 그래서 너무 감사하다. 저도 많은 분이 이렇게까지 축하해 주실 줄 몰랐다"라고 말했다.

김구라는 출산 소식을 늦게 알린 이유에 대해 "저도 나름대로 사정이 있었다. 아이가 일찍 나왔다. 그래서 한 두 달을 인큐베이터에 있었다. 인큐베이터에 있는 상황에서 이야기하는 건 사실 상황이 아닌 것 같아서 이야기를 안 했다"라고 설명했다.

[사진 = 그리 인스타그램,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GreeGura' 캡처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개그맨 김구라 아들 그리(본명 김동현)가 늦둥이 동생에 대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둘째 탄생 이후 김구라와 그리의 속마음'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구라는 "얼마 전에 동현이...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 네임' 한소희, 예쁨 벗고 거친 액션...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촬영감독 사망’ 알렉 볼드윈, 실탄 장전된지 몰랐다…“내 마음이 찢어진다”[해외이슈]
‘양성애자’ 슈퍼맨, 새로운 모토 “더 나은 내일” 희망의 상징[해외이슈]
기네스 펠트로 15살 아들 “엄마가 성인용품 파는거 자랑스러워, 페미니스트”[해외이슈]
‘오징어게임’ 폭발적 인기, ‘오스카 남우주연상’ 라미 말렉도 패러디 참여[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