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권기금, 보행약자 산림복지 위해 ‘무장애나눔길’ 조성 지원

  • 0

복권기금은 지난 2016년부터 무장애나눔길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진은 황매산군립공원 무장애나눔길./동행복
복권기금은 지난 2016년부터 무장애나눔길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진은 황매산군립공원 무장애나눔길./동행복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동행복권은 복권기금이 장애인 등 보행약자가 산림복지 혜택을 누리도록 ‘무장애나눔길’ 조성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무장애나눔길은 경사도를 8% 이하로 낮추고 길 폭을 1.5m 이상으로 넓혀 일반적인 숲길을 이용하기 어려운 보행약자가 장애 없이 자유롭게 숲을 이용할 수 있게 만든 길이다.

복권기금은 지난 2016년부터 무장애나눔길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무장애나눔길은 지난해까지 전국 124곳에 109.2km가 설치됐다. 일례로 지난해 조성된 황매산군립공원 무장애나눔길은 총사업비 9억8000만원 중 60%를 복권기금에서 지원받아 1.43km 숲길에 데크와 휴게쉼터를 마련했다.

올해는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에 복권기금 112억7500만원이 투입됐다. 원광대학교병원 무장애나눔길, 화왕산 무장애나눔길 등 14곳 사업대상자를 선정해 총 23.24km 무장애나눔길을 설치할 예정이다.

김석규 경남 합천군 산림과 황매산관리담당 주무관은 “복권기금 도움으로 보행약자 뿐만 아니라 관광객까지 자연을 충분히 느끼고 휴식할 수 있는 환경과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동행복권은 복권수탁사업자로서 기획재정부 감독 아래 복권 발행과 운영 등을 맡고 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