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촬영 혐의' 황의조, 감독 믿음에 보답…QPR전 결승골로 1-0 승리 이끌어

[마이데일리 = 최용재 기자]불법 촬영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아 논란을 일으킨 황의조가 결승골을 터뜨렸다.

노리치 시티는 26일 잉글랜드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펼쳐진 2023-24시즌 챔피언십 17라운드 퀸스 파크 레인저스(QPR)와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 경기에서 황의조는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선발 출전을 했다. 불법 촬영 혐의로 논란을 일으켰지만 다비드 바그너 노리치 시티 감독의 신뢰가 있었다. 바그너 감독은 "황의조의 축구만 보겠다"며 믿음을 보냈다.

황의조는 골로 답했다. 그는 전반 21분 롱패스를 트래핑을 한 후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황의조의 움직임은 단 번에 상대 수비 라인을 무너뜨렸다. 이 골이 결승골이 됐고, 노리치 시티는 승점 3점을 얻었다.

지난 10월 선덜랜드전에 이은 시즌 2호골이다. 그리고 첫 결승골이었다. 3경기 연속 선발 출전도 했다. 사생활 논란 속에서 황의조의 팀 내 입지는 강해지고 있다.

[황의조.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최용재 기자 dragonj@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