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종합

경륜경정총괄본부, 불법도박 근절 영상 제작·배포

  • 0

경륜경정총괄본부에서 자체 제작한 불법도박 근절 영상 중 한 장면.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경륜경정총괄본부에서 자체 제작한 불법도박 근절 영상 중 한 장면.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마이데일리 = 심재희 기자]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경륜경정총괄본부가 최근 커지는 불법도박 시장의 확산 방지와 2차 범죄까지 이어질 수 있는 불법도박의 위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한 영상을 제작·배포했다.

해당 영상은 '남자친구가 이러면 만날 수 있다! vs 헤어져야 한다!'라는 제목으로 불법 스포츠 도박에 수백만 원을 탕진한 남자친구의 사연을 소개한다. 경륜경정총괄본부 건전화운영팀과 방송팀이 자체 협업으로 제작·배포했다.

이 영상에는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의 전문위원도 함께 출연한다. 불법도박의 위험성을 함께 알리고, 불법도박에서 벗어나기 위한 상담·치유·재활 프로그램도 안내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이 영상을 광명스피돔, 미사리 경정장, 12개 지점에 송출하고 있다. 국민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시청할 수 있도록 경륜·경정 공식 유튜브 채널인 '경륜·경정 SPEED CLUB'에도 게시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청소년 불법도박을 근절하기 위한 맞춤형 영상을 제작·배포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불법도박을 근절할 수 있도록 강력하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심재희 기자 kkamano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